우린 그렇게 만났죠

 

손수건이 없어서
울고 있는 앤에게
제 셔츠를 찢어서 줬어요.
우린 그렇게 만났죠.

– 영화 ‘나 없는 내 인생’

 

페이스북 댓글