다음 세상에선

다음 세상에선,
다음 세상에선
우리 이별 하지 않기를…

일을 끝내고 돌아오는 길목에 서면
나를 데리러 오겠다던
그의 지키지 못한 마지막 약속
떠올라 한없이 하늘만 바라봅니다.

사랑한다 말 못하고 보낸 것이
두고두고 가슴이 아팠습니다.
다음 세상에선 우리
이별하지 않기를 바랍니다.

그리고 그 때 그를 다시 만나면
사랑한다는 말을 제가 먼저 하고 싶습니다.

성원중에서

페이스북 댓글