사랑은 수은과 같다.

사랑은 손 안에 머문 수은과 같다.
손가락을 펴도 수은은 손바닥에 남지만
잡으려고 움켜쥐면 멀리 달아난다.

도로시 파커

페이스북 댓글