어쩌면 좋지

자다가 눈을 떴어
방안에 온통 네 생각만 떠 다녀
생각을 내 보내려고 창문을 열었어

그런데
창문 밖에 있던 네 생각들이
오히려 밀고 들어오는 거야
어쩌면 좋지

-윤보영

페이스북 댓글